마스크 못 벗는 이유

Disease and epidemic concept in a subway train

제목: 마스크 못 벗는 이유

링크: https://news.v.daum.net/v/20201214120010047?f=m

요약: 지하철 미세먼지가 체내 면역력을 떨어뜨리고 폐 조직 손상과 만성 염증을 유도하는 한편, 대기 중 미세먼지는 저산소증을 유발해 태아 발달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. 호흡기를 통해 유입된 지하철 먼지는 외부 이물질에 대한 체내 면역반응을 감소시키고, 폐 내에 축적하며 조직 손상과 함께 만성 염증을 유도할 수 있어 지하철 내에서 근무하는 근로자와 승객의 건강 유지를 위해 지하철 내 환경 관리를 더 철저히 해야 한다.

나의 생각: 코로나 이전에도 미세먼지로 인해 마스크를 써야만 했던 날들이 종종 있었는데 점점 더 대기오염이 심해지는 것 같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