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자 피부 개발

제목: 전자 피부 개발

링크: https://news.v.daum.net/v/20210223134109119

출처: 서울신문

요약: 포스텍 화학공학과, 울산대 화학과 공동연구팀은 사람의 손가락 감각을 흉내내 접촉하는 물체의 모든 종류와 재질을 동시에 구별할 수 있는 인공전자피부를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. 손가락 지문을 흉내내기 위해 미세 주름을 가진 얇은 고분자 탄성체 막을 만든 뒤 안쪽에 은 나노 선과 산화아연나노선을 삽입해 신축성이 좋은 다감각 인공 전자 피부를 만들었다. 이번에 개발한 인공 전자 피부는 압력, 인장, 진동 등 자극에 따라 다른 종류의 전기 작동이 되도록 해 외부 자극을 구별했다. 또 물체를 문지를 때는 복합적인 전기신호가 만들어져 물체의 종류와 재질을 동시에 구분했다. 인공 보철에 사용되는 다감각 센서, 로봇의 전자 피부는 물론 가상현실(VR)과 증강현실(AR) 장치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.

나의 생각: 첨단 과학 기술의 발달로 로봇의 기능도 첨단화 되고 있지만, 윤리적인 문제도 계속해서 연구하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